총 게시물 158건, 최근 0 건
   
[암호화폐] 초등학교 3년쯤 되는 아이가 덤벼서 때려준 꿈
글쓴이 : 芝枰 날짜 : 2019-08-01 (목) 01:26 조회 : 55
모친 꿈이다.

어떤 초등학교 3학년생 쯤으로 보이는 아이가 반말을 하며 덤볐다. 손에 수수로 만들어진 빗자루가 있었는데 그걸로 그 아이 어깨와 등짝을 때려주었다. 그런데 아이는 아랑곳 하지 않고 아들(또한 어리게 나왔다)한테 시비를 걸었다.

실현
7월 31일이 비트코인이 4프로 이상 상승하여 수익을 보았다.


수수는 약간 붉은색과 노란색을 띤다. 어깨는 신체부위에서 상체다. 이것을 보고 상승을 예감했었다.



芝枰 2019-08-01 (목) 01:31
시시각각으로 변하는 투자(주식/암호화폐)와 관련해서는 색깔과 오르고 내리는 꿈의 내용은 거의 관련 꿈이라고 보면 된다. 돈과 직접적으로 관련이 있기 때문에 무엇보다도 관심도가 높아 일반 꿈보다 연관성 면에서 우선 순위가 높게 꾸어진다.

댓글주소
   

 


 

Copyright ⓒ www.lifesci.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