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1,049건, 최근 2 건
   
어느 돌팔이의 간증
글쓴이 : 芝枰 날짜 : 2019-06-16 (일) 05:55 조회 : 143

사주를 조금이라도 제대로 아는 사람이라면 저 자가 떠드는 소리가 얼마나 허무매랑한지 바로 알 수 있다.

편인 하나 있다고 다른 엄마가 있다거나, 삼재 때문에 3년 동안 일이 안 풀린다거나, 부친의 수명 운운하는 것 따위의 소리들이 저 자가 하는 소리가 거짓임을 알 수 있게 한다.

설령 저 자가 사주책을 봤다손 치더라도 사주를 올바르게 공부한 자가 아님을 알 수 있다. 책을 보고 사주를 잘 보게 됐다는 소리하면 어디 가서 딱 욕먹기 좋은 소리다.


   

 


 

Copyright ⓒ www.lifesci.net. All rights reserved.